컨텐츠상세보기

싯다르타 - 세계문학전집 173
싯다르타 - 세계문학전집 173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헤르만 헤세 저권혁준 역
  • 출판사문학동네
  • 출판일2019-01-18
  • 등록일2021-04-22
보유 5, 대출 1, 예약 0, 누적대출 8, 누적예약 8

책소개

20세기에 가장 널리 읽힌 독일 작가 헤르만 헤세의 지혜와 사상이 녹아든 걸작 『싯다르타』가 문학동네 세계문학전집 173번으로 출간되었다. "인도의 시(詩)문학"이라는 부제와 함께 1922년 출간된 이 소설은 어린 시절부터 인도 문화를 비롯한 동양사상에 깊은 관심을 가졌던 헤세의 경험과 세계관이 문학적으로 형상화된 작품이다. "싯다르타"는 부처의 아명이나 작품 속에서는 실제 부처와 다른 소설적 인물로 묘사된다. 헤세는 이 작품을 집필하던 중 창작의 위기를 겪고, 일 년여 간의 자기 체험을 거친 후 비로소 소설을 완성했다. 이러한 자신의 경험을 녹여, 헤세는 싯다르타라는 한 인간이 평생에 걸쳐 정신적으로 성장해가는 과정, 세상의 근원을 향해 나아가는 구도의 여정을 그려내 보인다.

저자소개

1877년 독일 남부 뷔르템베르크의 칼프에서 태어나 목사인 아버지와 신학계 집안의 어머니 밑에서 자랐다. 1890년 신학교 시험 준비를 위해 괴핑엔의 라틴어 학교에 다니며 뷔르템베르크 국가시험에 합격했다. 1892년 마울브론 수도원 학교를 입학했으나 기숙 생활에 적응하지 못하고, 시인이 되기 위해 도망쳐 나왔다.

1899년 낭만주의 문학에 심취한 헤세의 첫 시집 『낭만적인 노래』와 산문집『자정 이후의 한 시간』이 출간됐다. 특히 첫 시집『낭만적인 노래』는 라이너 마리아 릴케의 인정을 받았으며, 문단에서도 헤세를 주목하기 시작했다.1904년 장편 소설『페터 카멘친트』를 통해 유명세를 떨치게 되었으며 문학적 지위가 확고해졌다. 같은 해 아홉 살 연상의 피아니스트 마리아 베르누이와 결혼했으나, 1923년 이혼하고 스위스 국적을 획득했다.

1906년 헤세의 자전적 소설『수레바퀴 아래서』를 출간했고, 1919년 자기 인식 과정을 고찰한 작품『데미안』과『동화』『차라투스트라의 귀환』을 출간했다. 인도 여행을 통한 체험은 1922년 출간된『싯다르타』에 투영되었다. 1946년『유리알 유희』로 노벨문학상과 괴테상을 동시에 수상했다. 1962년 8월 9일 세상을 떠날 때까지 자기실현을 위해 한시도 쉬지 않고 꾸준히 노력했다. 뇌출혈로 사망한 후 아본디오 묘지에 안치되었다.

목차

제1부
브라만의 아들 / 사문들 곁에서 / 고타마 / 깨달음

제2부
카말라 / 어린아이 같은 사람들 곁에서 / 윤회 / 강가에서 / 뱃사공 / 아들 / 옴 / 고빈다

해설 | "대립"을 넘어 "단일성"에 이르다―자아의 완성을 향한 구도의 여정
헤르만 헤세 연보

한줄 서평